KOEM 해양환경공단

팝업존
전체메뉴닫기

소식정보

보도자료

해양환경공단, 악천후 속 대규모 기름유출사고 피해 최소화 한다
글쓴이 :
박상훈
작성일 :
2023.12.08
조회수 :
117
  • 해양환경공단, 악천후 속 대규모 기름유출사고 피해 최소화 한다 - 첨부파일(보도자료 사진_1(엔담호).JPG)
해양환경공단, 악천후 속 대규모 기름유출사고 피해 최소화 한다 - 첨부파일(보도자료 사진_1(엔담호).JPG)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한기준)은 지난 7일 충청남도 태안에서 대규모 해양오염사고 대응 모의훈련을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지난 2007년 발생한 허베이스피리트호 기름유출사고 당시의 기상(풍랑주의보), 장소(충청남도 태안), 시간(7시 6분)과 동일한 환경에서 실시했다.

 

특히 지난해 6월 건조한 5천t급 다목적 대형방제선 엔담호를 해상방제 훈련에 투입해 대규모 해양오염사고 대응체계를 점검했다.

 

엔담호는 악천후 속 고위험·민감 해역에서도 스위핑암(360㎥/h)*, 빌트인 스위핑(100㎥/h)** 등의 방제장비를 활용해 유출유 회수가

가능하다.

* 스위핑암(Sweeping Arm): 선박 측면에 15m의 구조물이 팔처럼 설치되어 선박 진행시 유류 회수

** 빌트인 스위핑(Built-in Sweeping): 해면 기름을 회전 벨트로 흡수하여 회수

 

또 오전 7시 6분 해양방제본부와 서·남해권역 지사(인천, 평택, 대산, 군산, 여수, 부산) 전 직원을 대상으로 불시 통보훈련도 함께 실시해

24시간 대응태세를 유지했다.

 

김태곤 해양방제본부장은 “허베이스피리트와 같은 대규모 해양오염사고가 발생하더라도 즉시 대응하고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훈련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이전글해양환경공단, 2023년 지역사회공헌 인정의 날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목록 다음글해양환경공단, 해양폐기물 저감 인식증진 홍보 한국PR대상 최우수상 수상